ID PW join search
연구원소개문화재조사안내학술조사현황멀티미디어실자료실커뮤니티
문화재란    지표조사    시굴조사    발굴조사    조사용역대가    링크사이트   
문화재 조사를 하다 보면 일반인들로부터 흔히 “어떻게 여기에 유물이나 유적이 있는지를 알게 되었느냐·”는 질문을 받게 된다. 이에 대한 해답은 바로 지표조사에 있다.
지표조사는 유적·유물이 포함된 지형을 훼손시키지 않은 채 지표상에 드러난 흔적을 토대로 그 존재를 파악하는 조사 방법이다. 나아가 지표조사를 통해 유적·유물의 집중 분포지와 대략적인 유적의 성격까지도 유추해낼 수 있다.

지표조사는 크게 문헌조사와 현장조사로 구분된다.
문헌조사는 현장조사 이전에 실시되는 것으로 조사 대상 지역에 대한 모든 정보를 철저히 파악하는 작업이다. 조사대상지역과 인근지역의 역사 기록과 향토사 연구자료, 기존 조사 기록 등을 확보하고, 자연지형, 지질, 행정구역 등 자연지리와 인문지리적 환경을 숙지한다. 이러한 조사지역에 대한 풍부한 사전 지식의 습득은 현장조사시의 유의점을 파악하고 면밀한 현장조사 방안을 세우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것이며, 현장조사 완료 후에 유적의 성격파악과 향후 조사 방향을 수립하는 과정에서도 많은 참고가 된다.

다음으로 현장조사에 착수하게 되는데 현장조사는 조사대상지역 전반과 이와 연관된 주변지역을 도보로 답사하면서 지상에 노출된 유적 유물의 흔적을 파악하는 작업이다.
과거 어느 때에 지하에 매몰된 유적이나 유물은 시간이 흐르면서 자연적·인위적으로 지형이 변경되면서 그 일부가 지상에 노출되게 된다. 노출된 형태는 유적의 성격에 따라 매우 다양하다.
지표조사 모습(용성리 금성동 고인돌)

일례로 지하에 대규모의 취락지가 존재할 경우 지상에 생활토기 위주의 유물이나 주거지의 단면 등이 노출될 수 있으며, 지하에 선사시대의 패총유적이 존재할 경우 오늘날에는 잘 보이지 않는 패각류가 들어있는 패각층이 당시의 토기편들과 뒤섞여 지상에 노출될 수도 있다.

이렇게 노출된 유적·유물의 분포지역을 넓게 조사하면 대체적인 분포 범위를 파악할 수 있으며, 대략적인 밀집도와 성격까지도 유추해 낼 수 있게 된다.

현장조사시에는 지표에 노출된 유물·유적에 대하여 정확히 기록하여야 하며, 독도법과 간이지도작성법 등의 지식은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한다. 또한 지표에 드러난 유물 유적을 육안으로 파악하는데는 한계가 있으므로 토양 샘플을 채취하는 검토용구를 이용하기도 하며, 최근에는 지오레이더나 전자탐침봉을 활용, 항공촬영을 통해서 유적의 흔적을 확인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상의 여러 방법을 동원하여 현장조사를 진행한다 하더라도 지하에 매장된 모든 유적·유물을 파악할 수는 없으며, 경우에 따라서는 지상에 노출된 흔적이 미미할 경우 쉽게 유적이나 유물이 없다고 오판할 수도 있다.
따라서 현장조사의 관건은 지상에 드러난 유적·유물의 징후를 얼마나 잘 파악해 내느냐와 그것을 합리적으로 해석할 수 있느냐에 달려있다고 할 수 있다. 결국 현장조사의 진행은 책임 있는 전문가와 잘 훈련된 조사원들이 진행할 수밖에 없으며, 선사와 역사 분야 고고학자들이 균형 있게 구성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그리고 현장조사에는 이상의 고고학적 조사만 진행되는 것은 아니다. 현장조사시에는 매장문화재 뿐 아니라 의식주, 풍속 등에 관한 민속자료와 고유지명, 전설, 민담, 민요, 방언, 가족제도 등 유무형의 자료와 천연기념물 등 자연유산에 대해서도 탐문조사를 통해 빠짐없이 기록으로 남겨야 한다. 대규모의 개발이 진행될 경우 대대로 물려받은 유·무형의 문화유산들이 흔적도 없이 사라지는 사례가 많았는데 이는 일반의 인식이 지표조사는 곧 매장문화재 조사라는 편견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잘못된 인식을 불식시키고 종합적인 연구자료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넓은 범위의 지표조사일 경우 민속학, 자연과학 등 관련 전문가와 공동조사단을 구성할 필요가 있다.

현행 문화재보호법에는 사업면적 3만 제곱미터 이상의 건설공사에 대하여 사업 시행 전에 반드시 문화재 부존 여부를 확인하는 지표조사를 실시토록 하고 있으며, 그 이하의 면적이라 하더라도 문화재가 분포되어 있을 것으로 판단되는 지역에 대해서는 지표조사를 실시토록 하고 있다.

현재 지표조사를 실시할 수 있는 자격은 여러 가지 심사를 거쳐 문화재청장이 문화재 지표조사기관으로 지정 고시한 기관에서 시행하고 있다.

▣ 지표조사업무절차
우)520-090 전남 나주시 학생운동길 47-9 (죽림동 138)
조사부 : Tel) 061-334-8364 Fax)061-333-8365 총무부 : Tel) 061-334-8365 Fax)061-334-8367
Copyright © 2010 전남문화재연구원 All rights reserved.